흥민통(상임대표 이기종)은 지난 4월 5일 흥사단 3층 강당에서 ‘김정은 시대, 북한 주민의 사회생활과 의식 동향’이라는 주제로 제180회 흥민통 통일포럼을 진행하였다.

포럼에 앞서 식전행사에서 신임 박종철 도산통일연구소 소장, 송영훈·김혁 연구위원의 위촉식을 가졌다.

이후 본 강연에서는 중국 산동대학교 방호범 교수가 중국의 일대일로를 설명하고, 김정은 시대에 변화된 북한(평양)의 사회모습을 직접 찍은 사진과 경험담을 이야기 하였다. 이어 연구위원들은 각자의 연구주제나 논문을 바탕으로 북한 상황을 연계하여 코멘트를 하였다. 이후 청중과의 질의응답이 이어졌다.

이 날 포럼에서 방 교수는 “남북의 화합과 포용이 중요하다”며 “이 과정에서 국제 사회의 눈치를 보지 않고, 남북이 서로 화합을 이뤄가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