흥민통은 10월 16일(토) 오전 10시 온라인(zoom)을 통해 ‘우리는 평화지킴이’ 정책제안 발표회를 진행했다. 평화지킴이 학생들은 ‘평화·통일 교육을 활성화 할 수 있는 방법’, ‘북한 청소년과 함께 하고 싶은 교류 프로그램’, ‘통일의 필요성과 공감대를 확산할 수 있는 방법’ 주제 중 각자 1가지를 선택해 발표하였다.


’평화·통일 교육을 활성화 할 수 있는 방법‘과 관련해서는 연예인과 함께하는 흥미로운 통일 교육 시간 마련, 능동적인 선택교육으로 전환, 일관성 있는 교육과 학교 교육과정 수정, 학생들이 참여할 수 있는 프로그램 조성, 창의적 체험 활동 활성화, 외국학생과의 교류를 통한 공감대 확산, 역사 교과 내용에 추가, 특별 프로그램 개편 및 교육 등의 아이디어를 제안했다.

‘북한 청소년과 함께 하고 싶은 교류 프로그램’으로는 남북청소년 우리 문화 지킴이 결성, 교환학생, 소조 활동, 농촌 돕기, 놀이 문화 공유, 펜팔 또는 화상교류, 개인 고민 들어주기, 가장 좋아하는 요리 하기 등의 아이디어를 제안했다.

‘통일의 필요성과 공감대를 확산할 수 있는 방법’으로는 연령별 맞춤 통일 교육, 통일 홍보 영상 주기적 시청, 통일을 위해 개인, 사회적 차원에서 가능한 일 찾기,통일 후 예상되는 문제에 대한 대비책 마련 및 홍보, 통일 오해 해소 프로그램, 민족공동체 의식 갖추기, 평화·통일 교육의 의무적 실시, 교육 방식 전환 및 문화 콘텐츠 제작 등의 아이디어를 제안했다.